티스토리 뷰



백성현 사고 목격자 증언이 공개됐는데요

이 증언에 따라 그가 음주운전 방조죄로 처벌 받을지에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.



백성현 인스타그램



배우 백성현이 동승한 차량은 지난 10일 오전 1시 40분쯤 제1자유로 문산 방향 자유로 분기점에서 1차로를 달리다 미끄러져 두 바퀴를 돈 뒤 중앙분리대를 들이받았다고 합니다.



당시 백성현은 조수석에 탑승하고 있었다고 하는데요

사고 차량을 운전한 여자친구는 경찰 음주측정결과 혈중알코올농도 0.08%로 면허정지 상태였다고 합니다.




또한 백성현도 취한 상태로 알려졌는데요

이같은 보도가 나오자 백성현 소속사는 공식입장을 전했는데요



백성현은 현재 정기 외박을 나와 지인들과 모임 후 음주운전 차량에 동승했었다고 합니다.



그는 자신의 과실을 인정하고 군인의 신분으로서 복무 중에 물의를 일으킨 점 깊이 반성하고 있다고 전했죠




현장 목격자는 두사람이 모두 만취상태였다고 말하며, 자동차가 움직일 수 없는 상황에서도 엑셀 페달을 계속 밟고 있었다고 설명했습니다.



한편 현재 탤런트 백성현은 지난해 11월 해양 경찰에 지원해, 지난 1월 2일 해군교육사령부에 입대해 해양 의무 경찰로 군 복무중입니다.


댓글
댓글쓰기 폼